분류 전체보기 548

정보는 에너지다

정보는 에너지다 언어가 시대를 이끌기도 하고 시대를 담기도 한다 힘을 에너지라고 하는 시대. 에너지를 정보라고 하는 이해가 있을 때 정보라는 것을 얻기위하여 수고한 선대들의 피울림이 내 피에 기록되어 있구나 인식하게 된다 정보는 물에 담겨 흐르는 지식이 피가 되는 과정이다 신불림이라는 언어가 피울림으로 바뀌는 과정이 이해거나 느낌이거나 라는 일상언어로 나타난다 우리가 쉽게 하는 이 말이 가장 아름다운 힘있는 말이다 느낌이라는 그 체험이 일어나는 과정을 파들어가는 것이 공중전이고 이해라는 것이 생기는 과정이 지옥전이라는 것이다 이해와 느낌, 이해는 좌뇌영역이고 느낌은 우뇌영역이다고 외연에서 설명한다 좌뇌는 정자가 대표하고 우뇌는 난자가 대표한다 우뇌를 포유류뇌라고 하는 것, 여자가 포유류이다 하여 여자를 ..

2023, 계묘 2023.01.28 (1)

1월1~4일

천간 즉 하늘이 땅으로 내려오면 지지가 된다 지지가 올라가면 천간이 되고 천간은 비물질이라 하고 지지는 물질이라 한다 하늘에서 이룬 것이 땅에서 이뤄짐이라는 것이 천간지지를 알게 되면 아하 이런 뜻이구나 무릎을 친다 십천간이라고 하는 이 천간은 태안에서 태아가 자라는 에너지의 흐름이다 물론 밖에서는 암석내행성 기체 외행성으로 설명을 하는데 태아가 골격을 갖추는 과정을 내행성이라 하여 갑을병정무 라고 하고 살을 입히는 과정을 기경신임계라고 한다 계를 열번째 천간 계라고 하는데 태안에서 완성된 아기가 바깥으로 나오는 과정을 그린 것이다 다시 말하면 출산하는 힘을 그린 것으로 필 발에 하늘 천이 있다 다시 말하면 하늘이 발을 내렸다이다 태아가 몸을 드러내었다 이다 천간은 태안에서의 정보를 설명하는 것이고 지지..

2023, 계묘 2023.01.23

1월 5~11일

영계공부는 동양보다 서양에서 정리를 잘 해놨다 이전에 하던 공부인데 이제 좀 세밀하게 들여다 봐야겠다 오늘 빛결의 카프를 보니 에구나 영계를 들여다보려고 하니 좌표네 했다 타로카드 옆에 꺼내두고 있는데 동양 사주팔자 천간지지 22와 서양 히브리어 22자와 연결을 하게 되면 카뱔랴세피로트가 나온다 동양은 문자로 서양은 그림으로 그래서 문자의 이미지화가 해석하기 쉽다 언어의 한글경화를 하면 언어너머로 쉽게 간다 년주는 뿌리이고 월주는 줄기이며 일주는 가지이고 시주는 꽃이다는 공식 년주를 보아 일주를 풀고 월주를 보아 사주를 푼다 영지라고 하는 그노시스 근원을 본다이다 구본구라는 이름을 만나면서 그 이름을 풀면서 그노시스를 다시 만난다 세미를 만나 같이 소리를 하면서 세미의 카발랴는 어떤 구성일까 생각했다 사..

2023, 계묘 2023.01.23 (1)

1월 12~15일

금기金氣 =숙살熟薩지기, 가을바람秋風 ​ 그대가 숙살지기를 마주하려면 인생 육십은 넘어야 한다 육십갑자를 한 바퀴 돌아봐야 돌아갈 원이 하나 생긴다 이것을 일원상(O)이라고 어디선가는 말한다. 동그라미 하나 O 동그라마 하나를 딛고 돌아가는 과정을 회回(◎)라고 하는데 외연의 윤회라고 하는 개념이 생기는 것이다 侖, 둥글 륜, 이것이 육십갑자 한바퀴를 돌다라는 개념을 탑재한 한자그림이다. 흔히 서책이라고 하는데 侖을 파자破字한 집책亼冊(House Book)이다 House의 개념은 명사 집, 주택, 가옥 (→penthouse, safe house, show house) 식구들, 집안사람들 (=household), 동사 살 곳을 주다, 거처를 제공하다 동사 보관[수용/소장]하다 로 설명되는데 House는 H..

2023, 계묘 2023.01.23 (1)

1월17~22일

의미-정신문자 O字, 글, 표의문자 감정-마음언어 心話, 말, 표음문자 사실-몸행동體爲, 글과 말의 바탕이다 ​ 박문호박사님의 강의를 좋아하기때문에 수시로 찾아듣게 되는데 내가 성장하는만큼 이해가 되니까 어려운 정보를 만나면 일단 멈춤하고 반경을 확장한다 뇌과학공부를 하다가 쉬다가 이런 저런 마실나들이를 하다가 다시 만나게 된 것이 언어발생, 꿈..들에 대한 정보다. 내가 꿈을 이해하는 관점과 박사님이 설명하시는 것을 비교하게 되는데 박사님은 꿈은 1,감각이 없는데 지각이 있다, 환각. 꿈은 환각이다 2,작화가 있다. 이야기를 만든다 3,방향감각이 없다 4,기억상실 , 즉 현실정보와 상관없는 정보가 나열이 된다는 것 꿈은 생생한 인식이고 현실은 지독한 꿈이라 하시는데 박사님의 꿈을 접근한 방식에서 과학으..

2023, 계묘 2023.01.23 (2)

나, 그리고 그대가 착각하는 것. 뇌의 치유법

나, 그리고 그대가 착각하는 것. 뇌의 치유법 착각이라는 것은 뇌가 정보를 해석하는 방법중 하나라고 한다. 뇌는 정보를 대하면 분리된 정보를 통합하여 그 정보가 이익이 되는 방향으로 해석을 하게 되는데 그것을 뇌의 창조력이라고 한단다. 내 글도 내 뇌가 정보를 통합하여 뇌가 불편하지 않으려함으로 나타나는 착각, 또는 왜곡, 또는 확장, 수축이 만들어내는 멀티버스거나 메타인지다. ​ 생존에 이익이 되는 계산을 하여 그 값을 취하는 것이 뇌, 소프트웨어가 하는 수학이다는 것이지. 정보를 수신하면 그 정보에서 가장 맛있는 것을 취하는 선택..그것이 뇌의 소프트웨어력이다. 가장 맛있는 요리를 원숭이 뇌요리라고 하는 이유도 정보를 계산하여 가장 이익이 되는 정보로 조합하는 힘이 있는 영역이라 같은 것을 선잇기하여..

언어의 흐름이 의식의 흐름이다

언어의 흐름이 의식의 흐름이다 현대사회와 스포츠와 감정코칭이라는 강의를 듣게 되면서 오래된 언어의 틀에서 신선한 언어계로 발을 들여놓고 있구나 하는 생각 물론 고전문학과 현대문학과의 흐름이나 아시아사회의 이해나 한자부수를 다시 공부하게 되거나 일본어학입문강좌를 딛고 한글어학의 구조를 비추임하는 과정을 통해 내가 얼마나 비문으로 가득한 언어체계속에서 헤매고 있었나도 알게 된다 비문이라는 것은 글이 되기 이전의 상태라고 한다. 빛결이 뽑아준 언어로 하면 뇌의 실루엣이라고 할까나.뇌의 실루엣이라니..이렇게 멋진 이름을 만들어주다니.. 글이란 뜻을 담게 될 때이고 뜻을 담지 않고 지시하기위한 긋기일 때에는 비문(뇌의 실루엣Mental Silhouette(창문에 비친 사람의 그림자, 또는 불빛에 비친 물체의 그림..

8/2~7, 여름의 하울링

눈물로 보는 내 전생성장기... 그대도 나도 이런 전생을 거쳐 이 땅에 왔다 저마다 알고 싶어하는 전생 하나님의 뜻의 실체 누구나 같은 과정을 통하여 태어난다 얼마나 놀라운 전생인가 이 비밀을 알고나면 내가 얼마나 신비한 존재인지 무어라 말할 수 없는 감동의 눈물 이러한 전생을 알고나면 무엇을 부러워하고 추구하겠는가? 보는 내내 내가 저러한 과정을 거치었구나 저 생명이 바로 나구나 하는 감동에 눈물이 알고싶은 전생을 과학적으로 밝혀주는 이 정보 그대여 얼마나 신비로운가..무엇이 이보다 거룩할 수 있는가? 그대와 내가 이런 전생을 통하여 온 생명인데 전생의 죄가 무엇이며 원죄가 왠 말인가.. 왜 누구의 종이되고 노예가 되고 구원이니 성불이니 하는 언어에 미혹되는가? 석가 공자 예수 등등의 시대에선 전생을 ..

내가 풀고 싶은 세계, 14일의 비밀

뇌영역에 들어서는 과정. 심장박동을 시작하기 이전의 착상에서 심장박동이 시작하는 그 사이에 생성된다는 뇌의 정보...이 부분의 정보는 어떻게 다루어야 하는 것인가...사람이 태어나면 사주팔자와 이름이라는 좌표가 주어지는데 그것은 외연에서 부여하는 외적인 푯대이다. 자기정체성에 대한 의문이 생길 때 그 의문을 풀어낼 수 있는 객관적인 실마리라고 나는 이해한다 내 정체성에 대한 의문은 태어나는 존재는 누구에게라도 내재된 것이다 타동물과 인간의 다른 점 하나가 인간은 자기 정체성에 대한 의문을 가지고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창세기는 이 땅에 태어나는 존재가 의문을 할 때 그 의문의 답을 제시하는 가이드라인이라고 본다 사람을 창조한 목적과 뜻 우리의 모양과 형상을 따라 사람을 만들고 다스리고 지키게 하자 라는 문..

수밀도, 그 향기로운 그리움

측백수림으로 간다 일어날 때 스윽지나가는 꿈인듯 아닌듯 영남제일관 어딘가에 나에게 보낸 듯한 경고문이 붙었더라 여기서 노래를 하시는 분 더 부르면 영남관문이 무너진다고 그만부르라고 음파가 만드는 에너지에 관문의 파장이 약해져 허물어질 지경이니 그만 하시라는 주의사항이더라. 이런 현몽(?)을 통해 하루 예불길을 정하는 싸인으로도 활용한다는 것이지. 오늘 측백수림으로 다녀오면서 복숭아가 얼마나 탐스럽게 익어가는지 사진을 찍었는데 엇그제 주문한 흠과 털복숭아가 이런 것인가..하는 생각이 들었는데 특대과로 50800원. 도착한 복숭아를 보면 정말 튼튼하고 건강한 녀석들이더라 특대과갯수가 29~34과 라고 하더니 31과가 들었더라. 31과라...씻어서 물기를 딱고 냉장고에 넣었다. 꿈에 영남관으로 가지말라는 지시..